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블로그 이미지

haRu™'s Thinks

느리게 걷기, 천천히 생각하기, 그리고 한 발 뒤에서 바라 보기… by haruroh


'독립'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08.04.19 티베트 독립운동과 2008년 북경 올림픽에 대한 2가지 다른 생각(2)

티베트 독립운동과 2008년 북경 올림픽에 대한 2가지 다른 생각(2)

사용자 삽입 이미지

중국의 티베트 독립 시위에 강력 대응하는 모습


앞 선 글 "티베트 독립운동과 2008년 북경 올림픽에 대한 2가지 다른 생각"이 티베트에 대한 사전 조사 부분이 생각보다 길어져서, 2부작이 되었습니다.

그럼 이제 부터 제 생각을 말해 보겠습니다.

#생각 하나.
자주 가는 인터넷 모동호회사이트에서 이 주제에 대한 글타레를 보다가 올림픽기간의 테러를 걱정하는 글을 보았습니다. 거기서 부터 시작한 생각입니다.

올림픽 기간에 테러라...
안중근 의사도 외국인들 눈에는 평범한 테러리스트 중 하나이겠지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테러리즘에 찬성하는 것은 아니지만(전 비폭력 저항 주의자라...), 테러리스트 안중근을 우리가 "안중근 의사"라 불리는 것을 당연하다 생각하는 것은 강자에 대한 최후의 저항 수단으로 가장 쉽고 파급효과가 큰 일이기에 쉽기때문입니다. 다만 테러 대상에 대한 선택이 문제겠지요. 적어도 안중근의사의 "테러"는 피박받는 민족에게 직접적인 가해자를 대상으로 한 테러와 불특정 다수를 노리는 테러는 차이가 있습니다. 이는 전쟁에서 상대국 군인을 죽이는 것과 상대국 민간인을 죽이는 것의 차이입니다. 비록 우리가 힘이 없서서 주권을 잃어버렸지만, 당시 민초들은 일본과 전쟁을 하고 있었던 것 입니다.

그러나 그 티벳 민족을 탄합하는 속에 일명 "평화의 축제"라 주장하는 "올림픽"이 열린다는 사실이 좀 더 불편한 것이 솔직한 심정입니다. 우리나라 역시 식민지 시절이 있었기에 그들 민족의 독립을 꿈꾸는 마음이 이해가 갑니다. 그리고 그들의 바람이 간절 하다는 것도 이해가 됩니다. 과거 우리의 조상들이 노력이 있었기에 독립이 있었겠지요! 또 힘없고 약한 민족이지만, 그들을 위해, 지원해준 사람들이 있었기에 우리의 독립이 가능했던 것 입니다.(덕분에 냉전의 최전선으로 분류되고, 역사청산등 하지 못한 일들이 많이 있지만)

그러나 그들 민족이 진정바라고, 그들 힘으로 가능하다면 스스로 독립을 이루기를 기원 합니다.



#생각 둘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음모론

이제 음모론 숭배 주의자로서의 음모론 제기...
저는 얼마전 부터 중국이라는 나라가 차기 미국을 제치고 패권을 차지할 나라 중 가장 강력한 후보라 생각했습니다. 그 원인이 그들의 넘치는 인적 자원입니다. 중국의 가장 큰 단점인 석유 문제만 해결이 된다면, 그들은 오히려 다른 나라들 왕따 시키고 자신들 끼리 먹고 살 수 있는 땅과 인구수를 가지고 있지요. 석유를 대치할 에너지를 개발 하거나 유전이 중국에 발견 되거나, 힘으로 유전을 차지하거나 등등...
이미 세상은 중국산이 점령을 했습니다. 그들의 엄청난 머릿수로인한 넘처나는 저렴한 노동력을 가지고 세계 시장을 점령했다고 할 수 있습니다. 이제 점점 보다 좋은 퀄리티의 제품으로 나오겠지요.(아직까지는 중국산이라고 무시해도 될 만큼의 품질이지만.... 과거 이는 일본도, 우리도 격었던 일정의 과정입니다. )

자 이제 진짜 음모론...
2차 세계 대전의 패전국 일본... 한국 전쟁을 발판으로 경제가 성장한 후 64년 동경 올림픽이 열린 후 일본 경제가 세계를 제패함... (비록 90년대 후반 부동산 버블 터짐으로 오랜 침체기에 갔지만...)

동서 냉전의 시발점이라 볼 수 있는 대한민국, 동족산잔이라 불리는 6.25 전쟁으로 인한 피폐함 속이 노력으로 경제 발전 후 일본이 올림픽을 개최 한지 24년만에 88 서울 올림픽 개최로 아시아의 신흥 경제 강국으로 성장, 98년 IMF로 잠시 주춤 했으나, 그도 빠르게 극복하고 세계 경제 11대국으로 성장...

88년 서울 올림픽이 열린지 20년 후, 그리고 68년 동경 올림픽이 열린지 40년 후 2008년...
극동 아시아 4국 중 가장 큰(땅과 인구수가)나라인 중국에서 올림픽이 열림...
모테동의 처첨한 대장정으로 출발한 중화 인민 공화국이 그 동안의 탈냉전 열풍 속에 시장을 자국 주도로 개방하고 발전 시킴... 결국 올림픽 개최...
그리고 세계 경제에 그들이 미칠 영향은?

그 이 후가 무서운 모처의 세력이(프리메이슨이나 유태인 결사단체등... 자신들이 세계를 움직인다고 생각하는 비밀결사 단체들..) 앞선 2개국의 작은 나라(일본과 대한민국, 인구와 땅덩어리 기준)가 미치는 영향력에 놀라, 이 엄청난 크기의 나라가 그들과 같은 위력을 발휘 한다면 그들의 기득권(세계 패권)을 위협 할 수 있다고 판단.
또 다시 열리는 20년만에 극동아시아에서 열리는 올림픽을 저지하고자 청나라 이후 점령된 민족을 때늦은 독립운동을 조장함(식민지국들이 대거 동립한 2차 세계 대전 종료 직후인 1945년도 아닌 현제에...)
그들의 올림픽을 성공리에 개최하는 것을 방해 작전 중의 일화로 선택된 민족이 티벳 민족이 아닐지...(그리고 만약에 분리 독립에 성공한다면 중국에 가장 큰 타격을 줄 자원을 가진 지역에 사는 민족들임)

아 음모론이 너무 발전 했나요? 이는 순전히 제 머리속 상상임니다. 조사 하나 안하고.. 그냥 알고 있는 지식들을 동원한...
Comment 0 Trackback 0
Top

prev 1 next